먹튀검증

[현장목소리] '우리는 서울' 최용수 감독 ''졌지만 서울을 보여줬다''

먹튀검증 0 2672

15636380904968.jpg

[스포탈코리아=상암] 조용운 기자= FC서울 최용수 감독이 전설매치 패배에도 긍정적인 결론을 내렸다. 경기 전부터 "우리는 서울"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던 최용수 감독은 물러서지 않은 선수들을 높이 평가했다.

서울은 20일 홈구장인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2라운드서 전북에 2-4로 패했다. 박동진의 멀티골로 전북을 끈질기게 따라붙었지만 전북의 막판 공세를 버티지 못했다.

씁슬한 패배를 당한 최용수 감독은 "역시 전북은 강력한 우승후보답다. 그래도 양팀 모두 박진감 넘친 승부를 펼쳤다"며 "세 번째 실수로 내준 실점이 승부 흐름이 바뀐 것 같다. 좋은 팀을 상대로 발전한 단계를 보여줬다. 보완점을 들여다보는 계기가 됐다. 희망을 잃지 않고 더 발전하겠다"라고 총평했다.

서울은 뒤로 물러서지 않았다. 맞불을 놓겠다던 최용수 감독의 선전포고대로였다. 최용수 감독은 "K리그가 흐름을 타고 있고 팬들도 많이 찾아주셨다. 팬들의 발목을 붙잡고 싶은 욕심이 컸다. 결과는 전북이 가져갔지만 우리도 홈에서 우리다운 모습을 보여준 것 같다"라고 만족감을 표했다.

패배에도 놀라운 건 박동진의 멀티골이다. 최용수 감독도 "발전 속도가 예상보다 빠르다. 전방 공격수로 많은 장점을 가진 것 같다. 자기 역할을 200% 발휘해주고 있다"라고 칭찬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0 Comments
untitled
untitled
untitled
untitled
untitled
untitled
untitled
untitled
untitled
untitled